LASEK (Laser epithelial keratomileusis)은 1999년 이태리의 CAMELLIN 박사가 고안한 최신 수술기법으로서 PPK와 LASIK의 장점을 취합한 새로운 수술방법으로 유럽 및 미국에서 큰 호응을 얻고 있습니다.
기본 원리는 LASIK과 같으나 LASEK은 고도의 테크닉으로 각막상피(50㎛)만을 벗기고 각막실질을 노출시켜 레이저를 조사하여 각막을 깍아내 굴절이상 교정을 시행한 후 벗겼던 각막상피를 제거 후 보호렌즈를 덮어주는 방법입니다.

과거의 엑시머 레이저 수술 후에 발생하는 수술 후 통증이나 각막혼탁을 줄이면서 라식수술을 받기에 각막두께가 좀 부족한 경우나 눈이 지나치게 작아서 각막절삭기를 안구에 삽입하기 불가능한 경우에 효과적인 수술로서 지금은 많은 분들이 라섹 수술을 받아 시력을 회복 하고 있습니다.

수술 대상

  • 근시정도에 비해 각막의 두께가 너무 얇아 라식수술을 시행한 후 남게 되는 각막실질의 두께가 너무 얇아지게 되는 경우
  • 백내장 수술이나 안내 렌즈 삽입술(ICL)을 받은 다음 추가로 근시 교정 수술을 받는 경우
  • 눈에 직접적으로 손상을 받을 우려가 있는 격렬한 육체 운동(ex. 레슬링, 농구, 권투 등)을 취미 또는 직업으로 하는 사람
  • 콘택트렌즈를 장기간 사용하여 각막신생혈관이 심한 경우
  • 각막이 너무 편평하거나 너무 경사가 심해, 라식수술시 각막절편에 문제가 발생할 위험성이 많은 사람
  • 각막의 표면에 각막혼탁이 있어 혼탁제거를 동시에 원할 경우
  • 안구건조증 또는 빛번짐 등으로 눈이 민감한 사람
  • 눈이 너무 작아서 각막절삭기를 눈에 삽입할 수 없어 라식이 힘든 경우

라섹의 장단점

라섹의 장점 라섹의 단점
  • 기존 엑시머 레이저 수술(PRK)에 비해 통증이나 이물감이 적으며, 각막상피의 결손으로 인한 염증 반응을 최소화시켜 각막 절제 부위의 혼탁 발생의 확률을 줄여 줍니다.
  • 라식 수술을 받기에 각막의 두께가 얇아 위험한 경우에도 라섹 수술로 안전하게 시력 회복이 가능합니다
  • 눈이 작아 각막 절삭기의 장착이 어려운 경우에 적합합니다.
  • 수술 후 충분한 안정기간이 경과하면 강한 충격에 의해 각막절편이 밀릴 가능성이 없습니다.
  • 라식에 비해 통증이 있고 시력 회복 속도가 다소 느려 수술 후5~7일간은 흐림 현상이 있습니다
  • 수술 후 2-3일간은 경도~중등도의 이물감이나 불편함이 있습니다.
  • 수술 후 스테로이드 점안약을 사용해야 하므로 약물에 의한 안압 상승의 유무를 체크하기 위해 정기적인 검진이 필요합니다.
  • 라식에 비해 약물 투여 기간이 길며 빛에 대한 과민 반응이나 눈부심 등이 수주에서 수개월간 지속될 수 있습니다.
  • 고도근시에서는 라섹 수술후 각막혼탁이 나타날 가능성도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