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99년부터 지역사회와 함께해 온 밝은안과21병원은

보건복지부 지정 안과전문병원 입니다.

녹내장의 증상

녹내장의 증상

녹내장의 대다수를 차지하는 원발개방각 녹내장과 정상안압 녹내장은 만성적으로 서서히 시신경이 손상됩니다. 주변 시야의 손상이 먼저 오고, 중심 시력은 말기까지 보존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래서 초기에는 거의 자각증상(환자 자신이 느끼는 병의 증상)이 없다가 말기에 가서 자각증상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아 조기에 발견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원발개방각 녹내장은 양쪽 눈에 발생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양쪽 눈의 시신경 손상 정도는 차이가 있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건강한 눈의 시 기능으로 인해 손상이 심한 눈의 증상을 느끼지 못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자각증상 없는 녹내장, 조기진단이 중요!”

진행이 많이 된 녹내장이나 일부 급성 녹내장을 제외하고는 대부분은 ‘이런 증상이 있으면 녹내장이다’. 라고 할 수 있는 전형적인 증상은 나타내지 않습니다.
따라서 증상만으로 녹내장을 진단하는 것은 어렵습니다.

  • 시력감소
  • 붉게 충혈
  • 일어났을때 두통
  • 구역질 및 구토
  • 눈에 심한 통증
녹내장은 급작스럽게 발생한 급성 녹내장인지, 천천히 발생한 만성 녹내장인가에 따라 그 증상이 다릅니다.

전체 녹내장의 10%를 차지하는 급성 녹내장의 경우 시력감소, 두통, 구토, 충혈등의 증상을 호소하지만, 대부분의 녹내장을 차지하는 만성 녹내장은 증상이 없어 늦게 발견되기 쉽습니다.
녹내장은 크게 급성 녹내장과 만성 녹내장으로 나뉘며 증상의 차이가 있습니다.

  • 급격하게 방수의 배출구가 막혀 버리기 때문에 발생하는 녹내장으로 많은 경우에서 폐쇄각 녹내장이나 포도막염과 동반된 녹내장, 일부 개방각 녹내장에서 발생하게 됩니다. 수, 시간에서 수 일 사이에 안압이 급격하게 상승하여 안구 주위의 신경을 자극하여 갑작스러운 시력저하, 안구의 심한 통증과 함께 두통, 구역이나 구토를 동반하기도 합니다.
    일부 환자들은 신경과적인 문제로 생각하고 두통약을 먹고 버티다가 병을 키워서 내원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 90% 이상의 대부분의 환자에게서는 만성형으로 녹내장이 발생하게 됩니다. 만성 개방각 형태가 가장 흔하며 이중에서도 동양인에게서는 안압이 높지 않으나 녹내장이 발생하는 정상안압녹내장의 형태가 가장 흔합니다.
    안압은 정상인 경우가 많으며, 안압이 상승하는 경우라고 하더라도 오랜시간을 두고 서서히 안압이 변화하기 때문에 자각 증상은 말기가 되기 전까지는 거의 없습니다.
    심지어는 실명하기 직전까지 자신이 녹내장을 가지고 있다는 사실을 알지 못하기도 합니다.
    안혈류의 장애가 동반되는 경우가 흔하므로 전신적인 위험인자에 대한 고려가 반드시 필요한 질환입니다.